공대 졸업 후 현장에서 땀 냄새 나는 작업복만 입으며 근무하던 시절을 보내고, 이직을 하여 학교에 첫 출근하던 때 사무직의 작업복은 무조건 정장으로 알고 더운 여름날 정장을 여러 벌 구입했습니다. 그러나 학교는 생각보다 보수적이지 …

허재성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허재성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부동산중개업을 하고 있는 이보미라고 합니다. 사회생활 7년차에 진입하는 나름 고인물 직장인입니다. 처음 취업준비를 하던 시절이 생각나네요. 정장은 입고 면접을 봐야겠는데 대학생 신분에 정장은 없고 알바로 열심히 모은 …

이보미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보미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박지수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박지수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박은희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박은희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올해 6년차인 경찰관입니다. 면접을 위해 맞춤 정장을 맞추고 면접에 합격하닞도 벌써 7년이 지났네요. 저는 14년도에 면접까지 가서 최종 불합격한 적이 있어요.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노력한 결과1차에 합격해서 그 해 …

현은호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현은호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유지민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유지민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민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민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영민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영민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조혜정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조혜정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형건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형건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채미경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채미경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2020년은 코로나 19로 인해 전 인류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를 지나고 있습니다. 팬데믹이 언제 끝이 날지도 모르는 이 시기에 다들 더욱 힘을 내시고 미래를 천천히 준비하시는 계기로 자기 자신을 되돌아 보는 시간을 갖 …

김기숙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기숙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약 6년 전에 대학교를 졸업하고 수십 번 이력서를 쓰고 2개의 직장을 거쳐 현재 직장에 3년차로 근무중입니다. 그동안 이 정장을 입고 많은 면접에 다녔습니다. 면접에 합격하는 좋은 일도 있었지만, 그것보다 많은 탈락을 …

강수환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강수환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서지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서지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! 정장을 입고 근무를 한지 거의 4년간 이었던 것 같습니다. 참 정장을 입기 싫어해서 이직하였지만, 아직까지 정장을 간직하고 있었던 것을 보면 그 시간이 저에게 잊지 못할 추억이었던 것 같아요. 이제는 조금이라도 이 정 …

박준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박준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심수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심수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홍인선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홍인선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이승연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승연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이 정장을 입고 면접 또는 중요한 모임에 참석하시는 대여자분! 분명히 좋은 결과가 있을 겁니다. 왜냐구요? 이 정장을 입었던 분은 정말로 패기 넘치고 자신감이 충만했던 멋진 남자였기 때문입니다. 마찬가지로 멋지고 패기 넘치는 분이 …

서정경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서정경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유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유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저와 와이프의 옷 기증합니다. 필요한 곳에, 필요한 분께 잘 활용되었으면 좋겠습니다. 감사합니다. 2020년 12월 30일 기증자 박지호/회사원

박지호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박지호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양정모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양정모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남편이 잘 입던 정장입니다. 몸에 맞지 않아서 드립니다. 좋은 사람에게 잘 쓰여지길 바랍니다. 감사합니다. 2021년 1월 5일 분당 올리브 드림

이주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주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전두민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전두민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더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