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재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재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! 반갑습니다 ^^ 저의 20대 첫 사회생활을 담은 정장을 기증하게 되어서 너무 뜻 깊습니다. 그 당시에 저는 '내가 잘할 수 있을까?'라는 걱정과 떨리는 긴장감을 가지고 들어간 첫 면접에 운 좋게 합격이 되어서 열심히 …

이석열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석열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익명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익명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조승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조승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정장을 대여하시는 분께, 안녕하세요? 면접 혹은 다른 일을 앞두고 긴장 되시나요? 아니면 설렘? 차분하고 침착하게 당신의 가능성과 열정을 보여주시는 자리에서 이 옷이 도움이 되기르 바랍니다. 혹시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하더라도 …

지미환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지미환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열린옷장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열린옷장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하니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하니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처음 면접을 보러가려고 처음으로 단정한 정장을 입고 거울 앞에 섰을 때가 새록새록 기억이 나네요. 어딘지 어색한 느낌에 평소 잘 걷던 걸음걸이 마저 어색해져 삐걱거렸던 그 시절이요 ㅋㅋ 지금은 언제든 입어도 자연스러운 …

김도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도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저의 두 번째 기부네요. 제가 사회 초년생 때 자주 입던 옷들입니다. 당시에는 외국계 전략회사에 다녀서 정장 입을 일이 많았는데, 커리어도 쌓이고, 이직 후 조직 분위기가 바뀌다 보니 정장 입을 일이 없어 정말 필요한 분들이 잘 …

황지연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황지연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?^^ 저는 이 옷을 입고 많은 기쁜 소식을 전해들었습니다. 논문심사 통과소식과 취업 합격 소식을 함께한 옷입니다. 이 옷을 입으시는 분에게도 좋은 일이 있으시길 바랍니다. 이 옷을 입으시는 분의 꿈과 목표를 응원합니다. …

주현규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주현규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이 옷을 누가 입으실지 모르겠지만 좋은 일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. 이 옷은 저희 누나 결혼식 때 제 생애 처음으로 구입한 정장인데, 구직 기간이 길어진 사이 몸이 비대해져 못 입게 되는 바람에 면접 일주일 전에 열린옷 …

오세준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오세준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정책 연구원에 정규 연구직으로 취업을 하고 가을과 겨울, 두 계절이 지나고 날씨가 다시 따뜻해질 때 새로 정장을 구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. 새 직장에서 제대로 맞이하는 첫해에, 어쩌면 각오를 다지고, 새로운 마음으로 더 열심히 제 …

김기범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기범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홍진석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홍진석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이 정장은 작년 초에 산 정장입니다. 그때까지만 해도 L사이즈가 맞았던 저는 꼭 다이어트를 해서 여름 결혼식에 이걸 입고 하객으로 참석하겠다고 다짐했지요. 물론, 성했으면 이 정장은 제 옷장에 있었을 겁니다. 즉 실패했기에 저는 …

권진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권진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저는 밥벌이 6년 차 전자기술 엔지니어입니다. 저의 취준기간은 정말 배고프고 불안했어요. 아무것도 되지 못할 것같은 불안감과 슬픔이 스스로를 계속 위축시켰던 것 같아요. 겸손하지만 합리적인 자신감 없이는 성공할 수도, …

이상준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상준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신귀자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신귀자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남주원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남주원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이 옷은 제 첫 입사때 받은 선물입니다. 그 일이 벌써 6년 전이네요. 그 전에 저는 제 인생에 거듭된 실패들로 가장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었습니다. 하고 싶은 일, 배우고 싶었던 것들이 연속해서 실패하며 아주 큰 절망에 갖혀 살 …

이종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종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? 어느덧 10년차 직장인이 된 이가은이라고 합니다. 직장생활은 10년차이지만 이직 횟수가 많아 누구보다 취업준비하는 여러분들의 마음을 잘 알고 있습니다(저도 얼마전에 이직에 성공했거든요!^^). 처음 면접 봤을 때가 생 …

이가은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가은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증권맨의 꿈을 그리며 월급 110만원, 계약직 영업맨으로 시작하여 억대 연봉의 증권맨이 되었습니다. 성실한 실천.. 쉽지는 않을 겁니다. 중심 잘 잡으셔서 항상 화이팅 하세요. 긍정 마인드로 성실하게 하다보면 꿈은 가까이 와 있을 …

최윤민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최윤민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박경철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박경철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유신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유신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동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동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희주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희주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더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