익명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익명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첫 신입사원 연수를 위해 구입했던 정장입니다. 정장을 입지 않는 직군이지만, 정장을 보면 그때 그 설렘이 떠오르네요. 이런 프로그램이 있는 줄 알았다면 진작 기부했을텐데, 지금이라도 보탬이 되고자 작지만 보내봅니다. 가장 꽃다운 …

송은선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송은선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필요하신 분이 잘 쓰시기를 바랍니다 2024년 1월 31일 김도형 농업 농촌 컨설팅 분야

김도형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도형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익명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익명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500 대 1, 경쟁률 뚫고 최종 합격한 면접 정장 기증합니다. 기운 받으시고 모두 취뽀하세요! 2024년 2월 7일 기증자 정지인 직업분야 바이오

정지인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정지인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재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재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익명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익명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부모님이 저에게 사주신 첫 정장입니다. 이제는 사이즈가 맞지 않아서 입을 수 없습니다. 이 정장과 산전수전 많이 겪었습니다. 결국에는 저를 공직으로 이끌었네요. 이 정장을 입을 당신에게 전합니다. 너무 긴장하지도, 간절해하지도 마 …

정현구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정현구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전동우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전동우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홍윤희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홍윤희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이유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이유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벌써 두 번째 기증이에요. 정장을 입고 떨리는 마음으로 면접을 보러 다니는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결혼도 하고 아이도 낳아 키우고 있다니 새삼 놀랍습니다. 사회 생활을 시작하고 쌓인 한숨만큼 몸에도 다른 것들이 많이 쌓였어요. …

정성욱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정성욱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태어나서 처음으로 하는 기증입니다. 아무쪼록 누구인지는 모르겠으나 도움이 될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. 또 이런 기회가 올지 모르겠지만 한번 더 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. 2024년 1월 28일 예병철 푸른나래호 승무원

예병철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예병철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누구보다도 성실하고 열심히 노력하여 성공한 사람의 좋은 기운이 깃든 양복입니다! 성공의 기운이 가득 담겨있으니 자신감을 잃지 말고 당당한 첫 걸음을 내딛길 바랍니다. 누구보다도 가장 빛날 당신의 앞날을 응원하겠습니다. 20 …

박유미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박유미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익명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익명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익명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익명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장경훈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장경훈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박지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박지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안녕하세요. 우연히 알게 된 열린옷장입니다. 저와 남편 직장, 사회생활을 25년 이상 오랫동안 몸 담았었습니다. 많은 벌 수는 아니지만 이렇게 '열린옷장'이란 곳을 알게 되어 좋은 기부를 할 수 있다는 마음에 뿌듯합니다. 도움이 …

강승정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강승정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저의 사회생활의 시작을 함께한 정장이 누군가의 시작이 된다는 점이 참으로 설레고 보람된다고 느껴집니다. 7년차 직장인이지만, 아직도 사회는 낯설고 배워가가는 중이라는 생각이 듭니다. 실패 혹은 실수도 잦지요. 그러니 아직 '병아리 …

송지현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송지현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조세영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조세영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윤성식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윤성식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열린옷장을 통해 정장 대여를 했던 적이 있었어요.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고마운 제도이자 사업이라는 생각에 남편과 상의하여 정장 세 벌을 기증합니다. 옷을 입으시는 모든 분들이 좋은 일들, 기쁜 일들, 행복한 일들만 있기 …

한송이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한송이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
김혜순님 기증 이야기 더 읽기
김혜순님께 드리는 감사 더 읽기
더 불러오기